뉴스_국내외소식

정명석 작가 '전쟁은 잔인했다, 사랑과 평화다' 전자책 출간


정명석 작가의 베트남전 참전 회고록 '전쟁은 잔인했다, 사랑과 평화다'가 단행본 전자책으로 출간된다.

'전쟁은 잔인했다. 사랑과 평화다'는 2018년 4권 전집으로 출간돼 8월 13~19일 교보문고 베스트셀러로 등극했다. 이번 단행본은 그 중에서 주제를 관통하는 핵심 내용만 담았다.

이번 신간은 15일부터 인터넷 교보문고를 통해 구매 가능하다.

'전쟁은 잔인했다. 사랑과 평화다'는 1966년 군에 입대한 후 백마부대의 말단 전투병으로 파월된 저자가 1969년 초반까지  두 차례의 참전 경험을 책에 담았다. 서문에 따르면 작가는 45여 년 전의 기억을 떠올리며 지난 1999년부터 8년 동안 글을 쓰고 10년에 걸친 교정 과정을 거듭한 끝에 책을 완성했다.

한편 정명석 총재는 지난 1995년 월간 문예사조를 통해 등단한 시인으로, 베스트셀러 시집 ‘영감의 시’ 1~5집을 발표, 한국 시문학 100년사를 총망라한 ‘한국시 대사전(2011)’에 시 10편이 등재된 바 있다. 10대 때부터 21년간 산에서 기도생활을 하고 50여 년간 성경 연구를 하면서, 설교집과 잠언집을 저술했다. 또한 현재는 국내외 미술전 초대 작가 및 국제문화예술평화협회 총재로서 세계 평화를 위한 예술, 스포츠 등 활발한 문화 교류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세트 시뮬레이션.jpg


조회수
2,094
좋아요
1
댓글
0
날짜
9/12/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