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kyway Children’s Stories by Milkyway

The Lord is whispering stories to you! Perk up your ears and listen well. Then your spirit will grow quickly and your heart will also grow quickly!

칼럼_연재칼럼_Milkyway Children’s Stories

꿀벌 이야기

정명석 목사 말씀에 편집 주해미



꿀벌 생각하면 무엇이 생각나나요?
저는 달콤한 꿀이 생각이 납니다

하지만 좋은 것만 생각하면 안 돼요

꿀벌에게는 엉덩이 끝부분에 독침이 있거든요
어릴 때 벌에게서 쏘인 적이 있어요

당시는 통증으로 꽤나 고생을 했지만..
지금 돌이켜 보면
“ 봉침의 효과가 있었던건 아닐까... ”
아직도 건강을 유지하는 걸 보면... 싶기도 하네요

제게는 이렇게 어린 시절 기억으로 남고 말 그런 일이지만...

그 꿀벌은... 죽었겠죠

벌은 침을 써 버리면, 바람이 들어가 죽는다네요

“그 즉시 독침이 빠진 부분을 막으면 살 수도 있다 하는데”

꿀벌
그들은 알고 있었을까요?

화를 못 참고 무기를 확 써 버리고 나면 정작 자신의 몸 안으로 바람이 들어가 죽는다는 사실을..


어쩌면 우리 인간들에게 많은 교훈을 주는 것인지 모르겠어요

화가 나는 것을 못 참고 순간에 독침과 같은 혈기, 욕설....
쏘아 버리고 나면 순간 화가 풀리는가 싶지만 결국 자기에게 더 큰 손실이 되어 돌아온다는 것...

‘선생’에게서 전해 들은 이 이야기에 다혈질 이 성질머리에 대해 다시 깊이 반성을 하게 됩니다.
내 정신에 ‘바람’이 들어간 그 부분을 얼른 막아 회복해야겠다 다짐하게 됩니다.



조회수
206
좋아요
1
댓글
1
날짜
6/10/2024